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CJ대한통운노동조합, 창립 59주년 맞아 전직원에 기념선물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20-09-18 20:56

박철효 CJ대한통운 노조위원장. / 사진 = CJ대한통운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CJ대한통운노동조합은 오는 19일 노조 창립 59주년을 맞아 전 임직원에게 창립기념 선물을 지급했다고 18일 밝혔다.

CJ대한통운노동조합은 1961년 9월 19일 설립된 한국노총 산하 전국항운노동조합연맹 소속노조다.

박철효 노조위원장은 “우리 노동조합은 창립 이래 59년 간 국가 경제발전의 역사와 함께하며 물류산업의 역사를 이끌어왔으며, 노와 사가 소통에 기반해 조합원의 권익을 증진하며 함께 발전하는 건강한 노사관계의 모범이 되어 왔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라는 펜데믹 상황에서도 업무에 매진하고 있는 조합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전세계적 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전화위복의 계기로 삼기 위해 노사가 고통을 분담할 수 있는 역지사지의 대타협 정신을 발휘해 상생의 묘를 찾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CJ대한통운노동조합은 과거 외환위기 등 경기 불황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회사와 힘을 합쳤고, 무사고 무재해 운동이나 생산성 향상 활동 등을 자발적으로 전개하는 등 회사가 생존해야 노조도 존재할 수 있다는 고유의 ‘노사불이’라는 공동체 의식에 기반해 상생을 위해 노력해왔다.

또한 전국 지부별로 소외계층 지원, 지역환경 개선 활동을 전개하고, 매년 대의원대회나 중앙위원회 개최시 화환을 사랑의 성미로 대체해 소외계층 단체에 지원하는 등 자체적인 사회공헌 활동에도 힘쓰고 있다.

이밖에도 1974년부터 일본 최대 육상운송 업체인 세이노운수 노조와 국제교류를 시작해 최근까지 매년 상호방문을 통해 물류현장 견학, 노사문화 교류 행사를 갖는 등 노조활동의 국제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