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화생명, 초저금리 시대 대비하는 종신보험 출시

유정화 기자

uhwa@

기사입력 : 2020-07-01 11:25

납입 완료 직후 추가납입, 중도인출 가능
장기유지·납입완료 보너스로 환급률 높여

/ 사진 = 한화생명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한화생명이 초저금리 시대를 대비하는 '실속플러스 종신보험'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상품은 해지환급금 일부지급형으로 보험료 부담을 줄이고, 납입 유연성 기능과 중도 적립 서비스를 강화해 환급률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해지환급금 보증형과 해지환급금 미보증형으로 나뉜다. 고객은 두 방식 모두 30% 또는 50% 해지환급금 일부지급형으로 선택할 수 있다.

납입 유연성 기능도 강화했다. 보험료 납입기간(최소 5년)만 경과하면 고객이 추가납입, 중도인출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중도인출은 연 12회까지, 추가납입은 납입완료 후 경과연수에 따라 최대 '기본보험료 총액'의 1배까지 가능하다.

또 이 상품은 납입완료 보너스를 신설해 혜택의 폭을 넓혔다. 납입완료 보너스는 고객이 보험료 납입을 완료하면 납입한 보험료의 1.5%를 적립금에 더해준다.

오랜 기간 계약을 유지한 고객을 위한 장기유지 보너스를 갖춘 것도 장점이다. 장기유지 보너스는 보험료 납입 완료 시점까지 납입한 주계약 보험료의 최대 10.5%까지를 적립금에 얹어주는 식이다. 5년납은 주계약 가입금액 7000만원 이상, 7년납 이상은 주계약 가입금액과 상관없이 장기유지 보너스가 발생한다.

여기에 간편심사를 거쳐 무진단으로 가입할 수 있는 '한화생명 간편가입 실속플러스 종신보험'도 함께 출시해 보험 가입이 어려운 고령자, 유병자의 가입 문턱을 낮췄다.

가입연령은 만15세~70세, 납입 기간은 5~20년납이다. 주계약 5000만원 기준으로 40세 고객이 20년납, 1종(해지환급금 30% 일부지급형), 해지환급금 보증형, 기본형 가입 시 월 보험료는 남성 13만6500원, 여성 12만3000원이다.

성윤호 한화생명 상품개발팀장은 “한화생명 실속플러스 종신보험은 초저금리 시대를 안정적으로 대비하려는 고객들을 위해 맞춤 설계된 상품”이라며 “자금 활용이 자유롭고 높은 환급률을 제공하여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했다”라고 말했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