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증권금융, 코로나19 극복 위해 4개월 간 임원 급여 30% 기부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0-04-06 16:24

정완규 한국증권금융 사장./사진=한국증권금융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한국증권금융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과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4개월간 기관장 등 임원의 급여 30%를기부하기로 결정했다고 6일 밝혔다.

급여 반납을 통해 마련된 재원은 코로나19로 인한 매출감소 등으로 고통받고 있는 영세 자영업자와 취약계층을 위한 지원사업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증권금융은 “앞으로도 영세 자영업자와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