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박진회호 한국씨티은행, 파이낸스아시아지 '한국 최우수 인터내셔널 은행' 선정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06-28 15:14

10회 수상

△사진: 박진회 씨티은행장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박진회닫기박진회기사 모아보기호 한국씨티은행이 파이낸스아시아지 '한국 최우수 인터내셔널 은행'에 선정됐다.

한국씨티은행은 유력 금융전문잡지인 파이낸스아시아(FinanceAsia)誌의 2019년 국가별 시상에서 ‘한국 최우수 인터내셔널 은행(Best International Bank in Korea)’으로 선정되었다. 한국씨티은행은 본 상을 2008년부터 올해까지 총 10회 수상했다.

파이낸스아시아지는 한국씨티은행의 수상에 대해 자산관리 중심 비즈니스전략으로 은행 성장을 잘 이뤘기 때문이라고 평했다.

한국씨티은행은 자산관리부문과 함께 신용카드·무담보 개인 대출(신용 대출)에 집중하는 방향으로 비즈니스·사업 모델을 변경하고 있다.

씨티은행은 고객 맞춤형 디지털 솔루션을 제공하는 한편 경쟁 은행들과 영업점 중심의 직접 경쟁을 하기 보다는 고객 중심 모델로 전환하고 있다.

한국씨티은행은 순이익이 전년대비 26% 증가하는 등 2018 회계연도의 경제 지표가 대부분 개선됐으며 자기자본이익률(ROE)은 2017년 대비 101%p 증가했고, 총자산이익률(ROA) 역시 12%p 증가했다.

한국씨티은행은 작년 말 기준 자기자본비율이 18.93%, 보통주자본비율이 18.18%를 기록하는 등 한국에서 인터내셔널 은행 중 가장 강력한 자본 구조를 유지하고 있다.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은 “이번 수상은 무엇보다 고객의 신뢰가 있었기에 가능했다” 며 “앞으로도 ‘고객을 위한 최고의 은행’ 과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하여 고객중심문화와 디지털화 가속화에 초점을 두고, 한 차원 높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