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은행, 실시간 해외송금 추적 모바일 'SWIFT GPI' 시행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5-28 14:48

△ 신한금융그룹 신한은행 본점 / 사진= 신한금융지주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한은행은 모바일 앱 쏠(SOL)을 통한 해외송금 때 ‘SWIFT(국제은행간 통신 협정) GPI(Global Payment Innovation)’를 서비스 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기존 SWIFT망에 기반한 송금방식에서 한 단계 발전돼 당일결제, 24시간 실시간 송금경로 추적 등이 가능한 ‘SWIFT GPI' 서비스를 지난 22일부터 적용했다고 28일 밝혔다.

SWIFT GPI는 기존 SWIFT 방식 송금보다 고객 편의성이 강화됐으며, 해외송금의 새로운 표준으로 자리잡고 있다.

신한은행은 해외로 송금한 자금이 어느 단계에 와있는지 고객이 알 수 있도록 이미 지난해 12월부터 영업점 창구를 통한 해외송금에도 ‘SWIFT GPI’를 적용해 오고 있다.

이번 시스템 개발로 모바일을 통해 해외로 송금하는 고객들에게도 실시간 송금경로 추적서비스를 제공한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