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용금고 소액 신용대출 1조원 돌파

김성욱

webmaster@

기사입력 : 2001-10-22 09:51

상호신용금고의 소액 신용대출이 폭발적으로 늘어 1조원을 넘어서면서 서민들의 자금수요를 충족시켜주는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 9월말 현재 신용금고의 무보증 신용대출 규모는 총 1조679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3월말의 2천7천69억원에 비해서는 4배 가까이, 지난 6월말의 4천806억원에 비해서도 2배 이상으로 증가한 규모이다.

특히 올해초에는 주로 서울소재 현대스위스금고나 푸른금고 등 특정금고 중심으로 소액 신용대출이 활발히 이뤄졌으나 최근에는 지방금고로까지 확산된 것으로 파악됐다.

실제로 소액 신용대출실적이 100억원 이상인 금고는 지난 3월말 7개에 그쳤으나 지난 9월말에는 22개로 늘어났다.

이같은 현상은 최근 금융당국이 사금융피해 해소책으로 사금융수요를 제도권금융기관으로 흡수하기 위해 신용금고연합회에 서민금융안내센터를 설치하고 신용리스크에 따른 대출금리 적용폭 확대도 유도하는 한편 300만원 이하 소액대출의 경우 BIS비율 산정때 위험가중치를 완화해 준 데 따른 것으로 금감원은 분석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서민금융기관인 금고의 신용대출이 증가함에 따라 예전처럼 신용불량자가 아닌 경우에도 사금융을 이용하는 경우는 점차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성욱 기자 wscorpi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