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차그룹, 우한폐렴 직격탄 맞은 중국에 25억원 지원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1-28 17:13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차그룹이 최근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이른바 '우한 폐렴' 확산 방지를 위해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 1500만위안(약 25억3000만원) 규모의 의료물품과 지원금을 전달한다고 28일 밝혔다.

구체적으로 우한시에 방호복과 마스크, 고글, 개인 방호용품 등 의료용 물품 500만위안 규모 지원과 현지 의료 시설 지원 등을 위한 지원금 1000만위안 등으로 구성됐다.

지원금은 그룹에서 500만위안을 낸다. 나머지 1000만위안은 현대차그룹중국·북경현대·동평열달기아·사천현대·북경현대기차금융유한공사·현대모비스·현대위아·현대트랜시스 등 중국에서 활동하는 주요 계열사가 마련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중국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를 신속하게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이번 지원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