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동남아 데카콘' 고젝, 산은 넥스트라운드서 국내 첫 IR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11-22 20:00

산은 아세안 스페셜 넥스트라운드 개최

산업은행은 11월 22일 하남 KDB 디지털스퀘어에서 국내 VC, CVC, 스타트업 등 벤처생태계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KDB NextRound 아세안 스페셜라운드'를 개최했다. / 사진= 산업은행(2019.11.22)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인도네시아 최대 스타트업으로 동남아시아 대표 데카콘(기업가치 100억 달러 이상 비상장 스타트업)인 '고젝(Gojek)'이 한국에서 첫 IR(기업설명회)을 개최했다.

산업은행은 22일 하남 KDB 디지털스퀘어에서 국내 VC, CVC, 스타트업 등 벤처생태계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KDB NextRound 아세안 스페셜라운드'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아세안 스페셜라운드는 동남아시아 벤처생태계를 조망하고 인사이트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스페셜라운드 1부에서는 동남아 대표 데카콘 기업인 고젝이 국내 최초로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IR을 실시했다.

고젝은 모빌리티 공유서비스를 시작으로 음식배달, 택배 등 라이프스타일 전반에 걸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가입자 1억명, 가맹점 49만개, 서비스 공급자 200만명의 플랫폼 사용자를 확보하고 있다. 미국의 구글, 비자, 중국의 텐센트를 비롯한 글로벌 기업들과 유수의 사모펀드로부터 투자를 받았으며 현재는 기업가치 100억 달러(한화 약 12조원) 이상으로 성장했다.

이어 2부에서는 인터베스트, DTN인베스트먼트, KB인베스트먼트, 라인벤처스 등의 동남아시아 벤처투자 전문가들이 ‘급성장하는 아세안 벤처생태계 및 성공적인 진출전략‘이라는 주제로 패널토론을 진행했다.

산업은행이 운영중인 대한민국 대표 벤처투자플랫폼 'KDB NextRound'는 매주 세 차례 정기적으로 개최하는 스타트업 투자유치 IR 라운드 외에도 비정기적으로 스페셜라운드를 개최하고 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