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쉐보레 트래버스 출고 시작...첫 고객은 부평구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9-11-15 16:46

차준택 부평구청장(왼쪽)과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쉐보레가 대형SUV '트래버스' 본격적인 출고를 시작했다.

쉐보레는 지난 13일 트래버스 1호차 전달식을 가졌다고 15일 밝혔다.

트래버스 1호 고객은 한국지엠 제조공장이 위치한 인천시 부평구다. 트래버스가 미국 수입모델이기 때문에 지역과 관계를 고려한 조치로 풀이된다.

카허 카젬 사장도 "트래버스 등 쉐보레의 검증된 글로벌 포트폴리오와 함께 부평에서 생산될 트레일블레이저의 성공적인 출시를 통해 지역 경제에도 든든한 버팀목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차준택 부평구청장은 "트래버스를 실제로 보니 외관 디자인이 웅장하고 실내 사이즈도 넉넉해 업무차로 쓰임이 좋을 것 같다"면서 "한국지엠이 인천과 부평 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지속적으로 발전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