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맞손 잡은 서민금융진흥원·저축은행중앙회…'서민금융 지원 강화'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19-10-10 16:36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왼쪽)과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이 10일 서울 중구 서금원 사무실에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사진 = 저축은행중앙회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서민금융진흥원과 저축은행중앙회가 10일 서민·취약계층 지원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서민 취약계층을 위해 공동 지원함으로써 공공분야와 민간의 협업에 따른 시너지 효과를 펴 나갈 방침이다.

사업자 햇살론 등 정책서민금융 이용자를 위해 서금원은 자영업컨설팅을 지원하고 중앙회는 컨설팅 지원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영업에 필요한 물품 등을 매칭 지원하기로 했다.

또 근로자 햇살론 이용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금융교육을 제공하고, 두 기관의 인프라를 활용해 청년·취약계층과 고령층 등 금융교육 공동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상호 콘텐츠를 공유하기로 했다.

이계문 서금원장은 “경기침체 및 가계부채 증가 등으로 인해 서민의 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서민·취약계층이 컨설팅, 금융교육, 서민 금융상품 등을 효과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두 기관이 힘을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재식 중앙회장은 “서민금융 지원을 담당하고 있는 서금원과 서민에 대한 금융편의를 제공하는 저축은행이 서민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공감대를 형성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서로 협업해 자영업자 컨설팅, 금융교육, 금융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서민과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더욱 강화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