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수출입은행, 삼성전자 수주한 인도 이동통신사 네트워크 확장 사업에 7.5억 달러 지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10-10 14:36

수출입은행 여의도 본점 / 사진= 수출입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수출입은행은 인도 1위 이동통신사인 릴라이언스 지오 인포컴(이하 지오)에 총 7억5000만 달러 상당 금융지원을 한다.

수출입은행은 지오에 대출 3억4100만 유로, 보증 3억7500만 달러를 제공한다고 10일 밝혔다.

지오가 최근 진행 중인 4G-LTE 네트워크 확장 사업은 우리 기업인 삼성전자가 수주한 프로젝트다. 삼성전자는 향후 기지국 및 시스템관리장비, 코어시스템의 무선접속망 등을 지오에 공급할 예정이다.

수출입은행은 이번 금융 지원이 우리 기업의 일류 글로벌 네트워크 장비 제조사로서의 입지를 굳히고 국내외 중소·중견 부품 협력사 11개 신시장 동반 진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수출입은행 측은 "이번 금융 지원은 네트워크 장비 시장 점유율 확대를 위해 노력 중인 한국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 5G등 후속 사업 수주 가능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