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오늘날씨] 태풍 영향 점차 벗어나 ...강원영동·동해안 오전 비

편집국

@

기사입력 : 2019-09-23 07:36

[사진=케이웨더]

23일은 내륙을 중심으로 태풍 ‘타파’의 영향에서 벗어나겠지만, 일부 지역에는 비나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이날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에 따르면 중국 북부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지만 경상도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다.

이에 따라 서울·경기·강원영서·충청도는 대체로 맑겠고, 전라도와 제주도는 흐린 후 점차 맑아질 것으로 보인다. 강원영동과 경북 동해안은 아침까지 비가 오다가 그칠 전망이다.

경상도는 대기 불안정으로 낮 한때 소나기가 예상된다.

예상 강수량은 울릉도·독도 10~40mm, 강원영동·경상도 5~20mm 등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3~19도, 낮 최고기온은 19~25도로 관측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좋음’ 단계로 예보됐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최고 5.0~10.0m로 매우 높게 일다가 점차 낮아지겠다.

서해남부 전 해상·남해상·동해남부 전 해상에 태풍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밤에는 동해 북부 전 해상으로 태풍특보가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뉴스핌]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