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공기청정기 판매량 전년 동기 대비 약150% 증가' 웅진코웨이, 공기관리기기 판매 박차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08-19 11:29

B2B, B2G 고객 별도 관리 코디 조직 운영 및 공공기관 입찰 전담 TF팀 운영 덕

△웅진코웨이의 대용량 공기청정기 중 콰트로파워 기기의 모습/사진=오승혁 기자(자료 편집)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웅진코웨이가 올해 1월부터 7월까지의 대용량 공기청정기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약 150% 증가했다고 알렸다.

이와 같은 판매량 증대에 대해 웅진코웨이 측은 미세먼지가 한 철 검색어가 아닌 1년 내내 매일 필수 체크하는 정보가 된 상황 속에서 가정을 넘어서서 사람들이 이용하는 회사, 병원, 학원, 식당, 카페 등의 상업 공간 및 시설에서 공기청정기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한 것의 영향이 크다고 해석한다.

이외에도 자사의 맞춤 관리 서비스가 B2G, B2B 공기청정기 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은 점이 판매량 상승으로 이어졌다고 파악했다.

B2B, B2G 고객을 별도로 관리하는 코디 조직을 운영한 일과 학교 공기청정기 관리 서비스 주기를 기존 2개월에서 1개월로 빠르게 조정한 부분 그리고 공공기관 공기청정기 입찰 전담 태스크포스를 운영한 점이 효과적이었다고 풀이한다.

이를 증명하듯 올해 B2G 공기청정기 입찰 수주 실적은 전년 대비 약 3배 이상 상승했다.

웅진코웨이 측은 이러한 상승세를 기반으로 공기청정기 시장 선ㄷ 올해 1월부터 7월까지의 대용량 공기청정기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약 150% 증가했다고 알렸다.

이와 같은 판매량 증대에 대해 웅진코웨이 측은 미세먼지가 한 철 검색어가 아닌 1년 내내 매일 필수 체크하는 정보가 된 상황 속에서 가정을 넘어서서 사람들이 이용하는 회사, 병원, 학원, 식당, 카페 등의 상업 공간 및 시설에서 공기청정기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한 것의 영향이 크다고 해석한다.

이외에도 자사의 맞춤 관리 서비스가 B2G, B2B 공기청정기 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은 점이 판매량 상승으로 이어졌다고 파악했다.

B2B, B2G 고객을 별도로 관리하는 코디 조직을 운영한 일과 학교 공기청정기 관리 서비스 주기를 기존 2개월에서 1개월로 빠르게 조정한 부분 그리고 공공기관 공기청정기 입찰 전담 태스크포스를 운영한 점이 효과적이었다고 풀이한다.

이를 증명하듯 올해 B2G 공기청정기 입찰 수주 실적은 전년 대비 약 3배 이상 상승했다.

웅진코웨이 측은 이러한 상승세를 기반으로 공기청정기 시장 선도에 나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웅진코웨이는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진행한가정 용품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 결과, 지난 7월 1위에 오른 바 있다. 같은 조사에서 위닉스가 2위, 쿠첸이 6위, 위니아딤채가 7위에 올랐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