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미래에셋대우, 핀테크 파트너십 프로그램 2기에 ‘티클’ 선정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19-08-07 18:00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잔돈 저축 서비스를 제공하는 핀테크 스타트업 ‘티클’을 ‘미래에셋 핀테크 파트너십 프로그램 2기’ 대상기업으로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미래에셋 핀테크 파트너십 프로그램은 미래에셋대우와 핀테크 기업이 협업해 혁신적 서비스를 창출하고 성과가 우수한 핀테크 기업에 사업 제휴, 투자 검토 등 다양한 성장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 대상기업으로 선정된 티클은 빅데이터, 암호화폐 등 정보기술(IT) 분야에서 창업 경험이 있는 20대 청년들이 올해 1월 설립한 핀테크 기업이다.

티클은 미래에셋대우의 지원을 받아 앱과 연동된 카드로 결제할 때마다 1000원 미만의 잔돈을 자동으로 저축해주는 잔돈 저축 서비스를 지난 7월 출시했다.

강상윤 티클 대표는 “미래를 준비하는 일이 마치 일상 속에서 물건을 구매하는 일처럼 자연스러운 일이 되도록 하는 것이 티클이 추구하는 바”라며 “미래에셋대우와 함께 사회초년생을 위한 디지털 금융을 선도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미래에셋대우는 티클의 잔돈 저축 서비스를 2개월간 테스트한 후 지속적인 협업을 검토할 예정이다. 아울러 협업 가능한 핀테크 기업을 상시 모집해 액셀러레이터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