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MG손해보험, ‘건강명의 6대질병 간편보험’ 출시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19-08-01 14:21

△사진=MG손해보험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MG손해보험이 1일, 유병력자와 고령자도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는 ‘(무)건강명의 6대질병 간편보험’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25세부터 최대 80세까지 3가지 조건(①3개월 이내 입원/수술/재검사 소견 ②2년 이내 입원/수술 ③5년 이내 암 진단/입원/수술)에 해당하지 않으면 가입할 수 있는 간편고지보험으로, 최대 100세까지 보장한다.

‘건강명의 6대질병 간편보험’은 ▲암 ▲뇌혈관질환 ▲허혈성심장질환의 3대질병과 더불어 업계 간편보험 최초로 ▲간경변증 ▲중등도이상 만성신부전증 ▲중등도이상 만성폐쇄성폐질환까지 보장해 담보 경쟁력을 높였다. 유병력자와 고령자도 다양한 위험에 든든하게 대비할 수 있도록 각종 질병 또는 상해 진단비, 수술비, 입원비 담보도 추가적으로 마련했다.

차별화된 보장뿐 아니라 높은 가성비도 눈에 띈다. 해지환급금미지급형(무해지형)으로 가입 시 표준형 대비 20~30%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으며, 암진단 시 또는 상해∙질병 80%이상 후유장해 진단 시 보장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MG손보 관계자는 “’건강명의 6대질병 간편보험’은 특히 타사 간편보험에서는 보장하지 않는 간, 폐, 신장 관련 진단비를 보장하는 매력적인 상품”이라며 “가입 문턱이 낮아 그동안 보험 가입이 절실했던 유병력자와 고령자들에게 희소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