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오승은, 6년 전 이혼 후 고향서 카페 사장 변신…"전 남편과 결별 후 임신 사실 알아 재회했었다"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4-17 11:34

(사진: tvN '애들생각')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배우 오승은이 싱글맘 일상을 공개해 화제다.

오승은은 16일 방송된 tvN '애들생각'에서는 이혼 후 두 딸과 열심히 사는 모습을 공개했다.

남편 없이 두 딸들과 생활 중인 그녀는 부모님에게도 육아 도움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녀는 "(부모님이 손주들에게) 조금 엄하신 편"이라며 "아빠의 빈자리 때문에 중심을 잡는 일은 아버지가 많이 하신다"고 말했다.

결혼 6년 만에 이혼한 그녀는 2년 전 출연한 방송에서 여전히 마음이 아프다고 털어놨다.

연애 때 남편과 헤어져 있을 때 임신 사실을 알았다고 밝힌 그녀는 "남편과 연애를 하다 헤어졌는데 그 후에 큰 딸을 임신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아기를 혼자서 낳아야 하나 크게 고민했다. 그러던 중 제 스타일리스트가 신랑에게 저화를 걸어서 임신 사실을 알렸다. 지금의 신랑이 그때 찾아와 무릎 꿇고 프러포즈를 했다"고 밝힌 바 있다.

방송 이후 어엿한 카페 사장이 된 그녀를 향한 응원과 격려가 쏟아져 나오고 있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