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BNK경남은행 ‘투유전월세자금대출’ 특별 판매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01-08 16:27

스마트폰 신청 0.2%포인트 금리우대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BNK경남은행이 '투유전월세자금대출' 특별 판매를 실시한다.

경남은행은 6월말까지 300억원 한도로 ‘투유전월세자금대출’을 특별 판매한다고 7일 밝혔다.

특별 판매 기간 스마트폰을 이용해 투유전월세자금대출을 신청하면 0.2%포인트 금리 우대 혜택을 받아 이용할 수 있다.

대출금리는 잔액기준코픽스(COFIX) 12개월 변동금리를 적용, 최저 연 2.98%부터 신용등급에 따라 차등 적용된다.

투유뱅크앱(App) 전용 전세자금대출상품인 투유전월세자금대출은 영업점 방문 없이 스마트폰을 통해 한도를 조회한 후 임대차계약서를 촬영해 전송하면 365일 24시간 언제나 원하는 시간에 대출 받을 수 있다.

투유전월세자금대출 대상은 주택금융공사가 발급하는 신용보증서 담보 취득이 가능한 개인으로 부동산중개업소나 공공임대사업자를 통해 △임차보증금 5억 이하(지방 소재 가구는 3억원 이하)인 신규 임대차계약을 맺은 체결자 △임차보증금을 5% 이상을 지급한 세대주 그리고 △국민건강보험공단 보험료 납부 확인이 가능한 직장에 1년 이상 근무 중인 소득 확인 증명이 가능한 직장인이다.

최우형 디지털금융본부 부행장보는 “본격적인 봄 이사철과 신학기를 맞아 전세와 월세로 이사를 계획하거나 갱신을 앞둔 지역민의 부담을 덜어주고자 투유전월세자금대출을 상반기 동안 특별 판매한다”며 “간단한 본인 확인 절차를 거치면 평균 2분 내외로 한도 조회와 대출 실행이 가능한 만큼 판매한도가 조기 소진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