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랜드리테일, "하반기 더 많은 장애인 채용"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18-09-10 17:37

10일 중증장애인 직무 개발 워크숍 개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이랜드리테일이 장애인 직원을 위한 직무영역 개발과 인식 개선에 힘쓰고 있다.

이랜드리테일은 10일 더 많은 장애인을 고용하기 위해 인식개선 교육 및 직무개발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랜드리테일은 현재 NC백화점과 뉴코아아울렛, 2001아울렛, 킴스클럽 등 전국 유통점에 117명의 장애인 직원들을 고용하고 있어 법정 장애인 의무고용률은 초과했다.

이날 워크숍에는 이랜드리테일의 김연배 대표이사를 비롯한 경영진과 전국 유통점의 지점장 50여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본사 사옥 내 도서관의 사서직, 휴게소의 음료다과 관리직, 장애인 근로자 인재 관리 전담, 유아동반 고객을 위한 카트관리, 건강관리실 관리 등 장애인이 근무할 수 있는 새로운 직무에 대해 아이디어를 냈다.

이랜드리테일은 이날 나온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하반기 실제 채용을 준비한다는 방침이다.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