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은행, 업무 전반에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추진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8-04-24 14:36

3분기까지 RPA 확대 적용

신한금융그룹 본점 / 사진제공= 신한금융지주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한은행은 지난해 8월 여신업무에 도입한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Robotics Process Automation)를 은행 업무 전반으로 확대키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RPA기술은 은행에서 반복적으로 처리해야 하는 단순업무를 효율적이고 유연하게 처리하는데 사용되고 있다.

이번 신한은행의 RPA 프로젝트는 기존의 여신지원업무 외에도 펀드, 외환, 퇴직연금, 파생상품 등 은행업무 전 영역으로 적용을 확대하는 것이다.

그동안 내부인력이 쌓아온 개발역량을 활용하여 올해 3분기 내 적용을 추진할 예정이다.

RPA가 적용 가능한 업무는 외환 수수료 등록, 퇴직연금 지급 접수 등록, 파생거래 한도 점검 등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RPA 전행 확대로 연간 수 억원의 경비절감과 신속하고 정확한 업무를 고객님들께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