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산업개발 “반포 3주구, 유찰 상관없이 시공권 확보 지속”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18-01-16 15:42

반포 3주구, 오는 19일 재건축 시공사 입찰 마감

반포 주공 1단지 3주구. 사진=한국금융신문DB.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오는 19일 재건축 시공사 입찰을 마감하는 ‘반포 주공 1단지 3주구(이하 반포 3주구)’에 대해 HDC현대산업개발이 이 단지 시공권 확보에 강한 의지를 재차 드러냈다. 지난해 11월에 이어 또 다시 유찰 되더라도 이 단지 수주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반포 3주구는 다른 건설사들이 관심이 없을 때부터 현대산업개발은 수주를 위해 노력해왔다”며 “지난해 11월 유찰됐을 때에도 이 단지 수주 전을 지속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현대산업개발은 강남권에 오는 4월 입주 예정인 ‘삼성동 센트럴아이파크’ 단지가 있다”며 “이번 반포 3주구 수주를 통해 또 다른 강남 대표 단지를 확보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행히 이번에는 지난번과 달리 정상 경쟁이 성립될 가능성이 커졌다. 같은 날 매각 본 입찰이 진행되는 대우건설이 이 단지 재건축 수주 전에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건설업계 한 관계자는 “반포 3주구 현장에서는 대우건설의 입찰 참여 가능성을 매우 높게 보고 있다”며 “지난해 유찰됐지만 이 단지는 반포 주공 1단지 1·2·4주구 생활 인프라를 공유하는 등 메리트가 높은 곳”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정상 경쟁 가능성은 커졌지만 시공사 향배는 여전히 현대산업개발이 유리하다”며 “반포 주공 1단지 1·2·4주구와 달리 역전이 나오기 힘들 것”이라고 덧붙였다.

반포 3주구는 전용면적 72㎡ 단일평형 1490가구를 지하 3층∼지상 35층, 17개동, 2091가구로 재건축을 추진한다. 예상 총 공사비는 8087억원이다.

‘반포 주공 1단지 1·2·4주구’, ‘한신 4지구’, ‘신반포 15차’ 등 여타 사업장에 밀려 사업화가 미뤄진 이 단지는 지난달 13일 현장설명회를 열었다. 오는 19일 시공사 입찰 마감이 순조롭게 진행될 경우 다음달 말 시공사 선정총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유통·부동산 많이 본 기사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