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단독주택·빌라, 주택연금 가입 쉬워져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12-12-02 21:42

내년부터 단독주택이나 빌라에 거주하고 있는 사람이 주택연금에 가입할 때 주택가격에 대해 별도의 감정평가를 받지 않아도 된다. 이에 따라 주택연금에 가입하고자 하는 고객이 단독주택이나 빌라 등에 거주할 경우 가입자가 내야했던 감정평가 비용 부담을 덜 수 있게 됐다. 주택금융공사(이하 주금공)는 국토해양부 주택공시가격을 주택연금 가입시 주택가격 평가방법으로 추가하는 규정 등 개정(안)을 사전예고했다고 30일 밝혔다. 주금공은 본 개정안에 대한 의견수렴 과정을 거친 후 내년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그간 주택연금에 가입하기를 원할 때 주택가격을 평가받기 위해서 한국감정원이나 KB국민은행 시세를 이용해야 했다. 이 시세를 이용할 수 없을 때는 한국감정원에서 정식 감정평가를 받아야만 했다.

주금공 관계자는 “앞으로 국토해양부 주택공시가격으로도 주택연금을 이용할 수 있게 되고, 아파트의 경우 약식 감정평가도 허용할 것”이라며 “그러나 고객이 원할 경우에는 한국감정원의 개별 감정평가가격을 우선 적용할 수도 있으며 이 때 아파트의 경우 약식 감정평가도 허용하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단독주택이나 빌라 등 시세가 없는 주택으로 가입하고자 할 경우 본인이 현금으로 부담해야 했던 감정평가비용 절감과 심사기간 단축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