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비트코인, 6만6000달러 돌파 '사상 최고'…국내도 8000만원 넘어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10-21 07:49

미국 첫 '비트코인 선물 ETF' 데뷔 효과 풀이

사진= 한국금융신문DB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가상자산(가상화폐) 비트코인 가격이 6만6000달러를 넘어서며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

가상자산 정보사이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21일(한국시간) 오전 7시36분 현재 비트코인 가격은 24시간 전보다 3.09% 오른 6만6015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이는 가상자산 투자 붐이 일었던 올해 4월 종전 비트코인 최고가(6만4899달러)를 반년 만에 넘어선 신고가다.

24시간 내 비트코인 가격은 한 때 6만6974 달러까지 터치하기도 했다.

비트코인은 10월 들어 급등하고 있다. 9월 말 4만4000달러를 밑돌았던 데서 상승 속도를 내고 있다.

같은 시각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 가격은 전일 대비 1.91% 오른 8028만원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8000만원대를 뚫은 것이다.

비트코인 강세는 미국 최초 비트코인 연계 ETF(상장지수펀드) 거래 시작이 동력이 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가상자산 산업의 주류 접근 기대감 속에 비트코인 가격도 상승 압력을 받고 있다.

19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프로셰어 비트코인 스트래티지 ETF'가 상장돼 첫 날 4.85% 상승 마감했다. 이어 20일 두 번째 날도 3.2% 상승했다.

종목코드(티커) BITO의 해당 ETF는 비트코인 선물계약을 추종하도록 설계돼 있으며, 현물에 직접 투자하는 것은 아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