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삼성화재 우수인증설계사 6703명 선정…보험업계 최대 인원

임유진 기자

ujin@

기사입력 : 2021-06-07 08:27

디지털영업지원시스템·컨설팅·질병위험분석 등 지원

삼성화재 본사 전경/사진= 삼성화재

[한국금융신문 임유진 기자]
삼성화재는 2021년 손해보험 우수인증설계사 선발 결과 총 6703명의 우수인증설계사를 배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전체 보험업계를 통틀어 최대 인원으로, 손해보험사 전체 우수인증설계사 3명 중 1명 이상이 삼성화재 소속인 셈이다.

우수인증설계사 제도는 보험설계사의 전문성 향상을 유도하고 보험상품의 완전판매 및 건전한 모집질서 확립을 위해 2008년 도입됐다.

특히 손해보험 우수인증설계사로 선발되기 위해서는 한 회사에서 3년 이상 꾸준히 활동해야 하며 불완전판매가 단 한 건도 없어야 한다. 보험모집 실적이 우수해야 할 뿐만 아니라, 모집한 보험계약의 13회차 유지율이 90%를 넘어야 한다.

삼성화재는 우수인증설계사 배출을 위해 혁신적인 시스템과 체계적인 교육을 지원해왔다.

PC와 태블릿 기능이 합쳐진 갤럭시북을 활용한 업계 최초 24시간 디지털영업지원시스템을 구축해 언제 어디서나 상담부터 계약체결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한다.

다양한 컨설팅 프로그램이 담긴 '알파랩'을 통해 고객상담도 편리하게 진행한다. '질병위험분석'은 생활습관과 가족력을 분석해 주의해야 할 질병과 그에 대비할 수 있는 보험정보를 알려준다.

사업장의 화재위험을 분석해 최적화된 보험상품을 추천해주는 '비즈니스 컨설팅'과 기업체를 경영하는 고객의 자산관리와 세무, 노무 고민을 풀어줄 '사업자 컨설팅'도 있다.

삼성화재는 전문 RC로 활동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교육도 지원하고 있다. 보험을 몰라도 생애설계 컨설팅, 금융상품 전문과정 등 1년간 교육을 통해 보험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다. 14대 질병과 코어담보를 바탕으로 국가 건강검진 서비스를 접목시킨 헬스케어 컨설팅 과정도 운영중이며 온라인을 통해 '주말 특강’을 런칭해 RC의 고객상담 스킬강화에 힘쓰고 있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집합 교육이 어려워지자 휴대폰과 갤럭시 북을 기반으로 한 RC러닝 플랫폼 “MOVE”를 런칭했다. 해당 플랫폼을 통해 장기, 자동차보험에서 리쿠르팅 및 이 달의 영업이슈까지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든지 학습할 수 있게 됐고, 무브 크리에이터를 통해 생생한 교육 자료를 RC에게 공급하는 프로세스를 구축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앞으로도 소비자보호 및 보험산업 이미지 제고를 위해 설계사 교육프로그램의 질을 높여갈 예정"이라며 "이를 바탕으로 우수인증설계사를 계속해서 늘려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임유진 기자 uj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