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농협은행, '탄소포인트제' 가입하면 신용대출 금리 0.1%p 우대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05-07 16:15

지난 6일 서울시 중구 소재 농협은행 본사에서 권준학 NH농협은행 은행장(오른쪽)과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이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NH농협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NH농협은행이 '탄소포인트제'에 가입한 개인 고객에게 신용대출 우대 금리를 제공한다.

농협은행은 지난 6일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사에서 한국환경공단과 에너지 절약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농협은행은 이번 협약으로 탄소포인트제에 가입한 개인 고객에게 오는 10일부터 농협은행 신용대출 이용 시 0.1%포인트 우대 금리를 제공하기로 했다. 향후 예금금리와 환율 등으로 우대 서비스 혜택을 확대할 예정이다.

탄소포인트제는 정부가 추진하는 '범국민 온실가스 감축 실천 프로그램'이다. 세대주 등 개인이 참여 신청한 뒤 가정이나 아파트 등에서 전기, 가스, 상수도의 절감 실적에 따라 포인트를 부여받는다. 포인트는 현금이나 상품권 등으로 환급받을 수 있다.

권준학닫기권준학기사 모아보기 농협은행장은 "탄소포인트제가 우리 가정에서 손쉽게 온실가스 감축을 실천할 수 있는 프로그램인 만큼 농협을 이용하는 고객에게 적극 홍보할 것“이라며 ”가입 시 금융우대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탄소중립 사회 실현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