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인천농협, 옹진군 공공비축미 수매현장 농업인 격려

편집국

@

기사입력 : 2020-11-26 10:25

[인천 이동규 기자]
인천농협(본부장 임동순 사진 왼쪽 세번째)과 인천옹진농협(조합장 박창준 사진 왼쪽 두번째)은 25일 옹진군 영흥면 내리 인근의 공공비축미 수매현장을 찾아 기상재해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이 많았던 농업인을 격려하고 올해 벼 생산과 수매현황을 살폈다.

수매현장에는 손승기 농협인천옹진군지부장 (사진 오른쪽 첫 번째), 김길호 인천옹진농협 영흥지점장 등이 함께하였으며, 1년간 고생한 농업인의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고 밝혔다.

수매 현장은 코로나19 방역에 역점을 두고 농민들이 안전하게 벼를 출하할 수 있도록 방역지침에 따라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 준수, 농업인별 시차출하 등 철저한 방역 조치를 실시하였다.

올해 인천지역 공공비축미 매입계획량은 전년(6485톤)보다 95톤 감소한 6390톤이며, 이중 약 83%인 5340여톤이 옹진군에서 수매될 예정이다.

또한, 매입은 12월말까지 진행되며 중간정산금은 40kg(조곡) 1포당 3만원이 수매 직후 지급되며, 최종정산은 정부수매가가 확정된 이후 지급된다.

임동순 본부장은 “올해 유래없는 코로나, 집중호우 및 태풍 등 어려운 여건에도 품질 좋은 쌀을 생산한 농업인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출하 농업인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차질없이 수매가 완료될 수 있도록 농협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