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은행, 대한적십자 회비·기부금 2억원 전달…누적 기부금 26억원 달해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9-28 17:17

코로나19 및 태풍 수해 등 인도주의 활동 지원

진옥동 신한은행장(오른쪽)과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왼쪽)이 28일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신한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신한은행이 코로나19와 태풍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돕기 위해 적십자사 회비 및 기부금 2억원을 전달했다. 기부금 전달식은 28일 진옥동닫기진옥동기사 모아보기 신한은행장과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신한은행은 지난 2007년부터 대한적십자사와 ‘사회공헌 파트너십’을 맺고 매년 기부금을 전달해오고 있으며, 총 누적 기부금은 26억원에 달한다.

또한 지난 2001년부터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헌혈 캠페인을 진행해 백혈병 소아암으로 고통 받는 어린이들과 꿈과 희망을 나누고 있다.

특히 올해 4월에는 코로나19로 인해 혈액 수급이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 헌혈에 대한 전국민적 관심을 높이고자 진옥동 행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사랑의 헌혈 나눔 행사를 진행하기도 했다.

진옥동 행장은 “신한은행은 항상 도움이 필요한 주변 이웃들의 돌아보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상생할 수 있도록 꾸준한 관심을 갖고 사회 공헌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