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은, 한미 통화스왑 120억달러 외화대출…31일 경쟁입찰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0-03-29 12:00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한국은행이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와 체결한 통화스왑 자금 600억달러 가운데 일차적으로 120억달러 규모의 자금을 공급한다.

한은은 미 연준과의 통화스왑 자금 중 120억달러에 대한 경쟁입찰방식 외화대출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첫 입찰은 오는 31일 오전 10시부터 30분 동안 복수가격방식으로 진행된다.

입찰 대상물은 7일물(20억달러), 84일물(100억달러)이며 결제일은 내달 2일이다. 만기일은 7일물이 4월 9일, 84일물이 6월 25일이다.

최소응찰금액은 100만달러이며 최대응찰금액은 7일물 3억달러, 84일물 15억달러다. 같은 은행의 최대 응찰금액은 입찰금액의 20% 이내에서 매 입찰 시 결정된다.

최저 응찰금리는 오는 30일 오후 4시경 한은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대출기간은 최장 88일이며 입찰에 참가할 수 있는 기관은 은행법에 의한 은행, 한국산업은행, 중소기업은행 및 한국수출입은행 등이다.

한은은 외국환은행의 외화대출금 반환의무 불이행에 대비해 대출금액의 110%에 상당하는 담보를 받는다.

담보물의 종류는 한은의 원화 환매조건부채권(RP) 매매 대상증권 중 국채, 정부보증채, 통화안정채권 등이며 담보가 부족할 경우에는 한국주택금융공사 발행 주택저당증권(MBS), 은행채 등 여타 RP 매매 대상증권 또는 원화 현금도 담보물로 인정될 수 있다.

한은은 “향후에도 외화자금 사정을 감안해 추가 입찰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통화스왑 자금 공급으로 외화자금사정이 개선되는 등 시장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미 연준과의 통화스왑 계약 종료일은 오는 9월 30일이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