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부진 파워' 호텔신라 사상 최대 반기실적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19-07-26 19:05

상반기 매출 2조6981억·영업익 1609억원 달성
면세점 수익 견조..호텔·레저도 영업익 71% 성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사진제공=호텔신라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이부진닫기이부진기사 모아보기 사장의 진두지휘에 호텔신라가 올해 상반기 사상 최대 반기 실적을 기록했다.

호텔신라는 올해 2분기(4~6월) 실적으로 매출 1조3549억원, 영업이익 792억원을 기록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5%, 14% 증가한 수준이다. 상반기 기준으로는 매출 2조6981억원, 영업이익 1609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 대비 각각 17%, 14% 증가해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면세 사업 부문은 매출 1조2265억원, 영업이익 698억원을 기록,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6%, 9% 성장했다. 국내 시내면세점 매출은 7561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 증가했다. 알선수수료는 636억원으로는 매출의 8.4%를 차지했고, 1분기(579억원) 대비 0.4%포인트 늘었다.

공항점 매출은 4704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3% 급증했다. 현재 따이공(중국 보따리상) 매출이 견조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8월 이후 중추절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호텔신라 측은 예상했다.

호텔·레저 부문은 매출 1284억원, 영업이익 94억원을 기록, 전년 동기 대비 각각 7%, 71% 성장했다. 2분기 계절적 성수기에 더해 '호캉스' 등 레저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영업이익 대폭 늘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레저 부문 매출은 31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 늘었다.

호텔 부문의 경우 서울 신라호텔 매출(427억원)과 신라스테이 매출(345억원)이 전년 동기 대비 모두 8%씩 늘었다.

2분기 실적과 관련해 호텔신라 관계자는 "면세전문기업으로 철저한 시장 분석과 시장 트렌드를 리드, 글로벌 면세기업 이미지 확보와 바잉파워를 극대화한 결과"라며 "국내-해외로 이어지는 안정적인 사업구조를 통해 내실을 다지면서 외형성장도 지속적으로 유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호텔신라 2분기 면세사업부문 매출 및 영업이익. /자료=호텔신라 IR

이미지 확대보기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