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위성호 신한은행장 "은행의 모든 관점 대전환 시작할 때"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1-20 10:06

2018년 종합업적평가대회 개최

19일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진행된 신한은행 2018년 종합업적평가대회에서 위성호 신한은행장(앞줄 왼쪽에서 두번째)과 대상을 수상한 동탄 커뮤니티 영업점장들이 대상 트로피를 들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 사진= 신한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위성호닫기위성호기사 모아보기 신한은행장이 임직원들에게 "지금이 바로 은행의 모든 부문에서 관점의 대전환을 시작할 때”라고 당부했다.

위성호 행장은 지난 19일 서울시 송파구 소재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1만여명의 임직원들이 모인 가운데 열린 ‘2018년 종합업적평가대회’에서 “기존의 틀에서 과감히 벗어나 남들과 다르게 접근한다면 우리가 꿈꾸는 금융의 미래에 도달할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종합업적평가대회는 1년간의 영업성과를 바탕으로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격려하는 신한은행의 축제로 지난 1984년부터 매년 개최해 온 대표적 행사다.

이날 행사에는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 신한금융지주 회장과 각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도 모두 참석했다.

2018년 가장 뛰어난 영업성과를 보여준 커뮤니티에 수여하는 영예의 대상은 동탄 커뮤니티가 수상했다. 신한은행은 이번 종합업적평가대회에서도 지난해에 이어 개별 영업점이 아닌 커뮤니티를 대상으로 시상을 진행했다.

으뜸상으로는 커뮤니티는 여의도 커뮤니티, 대구중구 커뮤니티, 단독운영 영업점에는 법조타운 지점이 뽑혔다. 자산관리(WM) 분야는 신한PWM서울파이낸스센터, 대기업 분야는 현대모터타운대기업금융센터가 으뜸상을 받았다.

또 직원 4명에게 특별 시상을 실시하고, 이중 3명은 종합업적 평가대회 현장에서 지점장, 부지점장, 과장으로 각각 승진 발령을 받았다. 나머지 1명은 본인의 경력목표를 반영해 해외주재원으로 발령을 받았다.

한편, 이날 신한은행 임직원들은 행사에 앞서 제8회 따뜻한 나눔마당을 열고 의류, 도서 등 재활용 가능한 물품 2만여점을 모아 사회적 기업 굿윌스토어에 기증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