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대신운용, KOSPI200 인덱스펀드 환매수수료 면제

원충희

webmaster@

기사입력 : 2015-12-22 14:28

[한국금융신문] 대신자산운용(대표 구희진)은 2002년부터 운용된 ‘대신 KOSPI200 인덱스펀드’의 중도환매수수료를 면제한다고 22일 밝혔다.

그간 중도환매를 할 경우 30일 미만 환매시 이익금의 70%, 90일 미만 환매시 이익금의 30%를 중도환매수수료로 부과했다. 대신운용은 투자자들의 자금관리와 수익률 강화를 위해 환매수수료를 폐지했다.

대신 KOSPI200 인덱스펀드는 기본적으로 KOSPI200지수의 수익률을 추종하고 차익거래, 롱숏 등 적극적인 알파운용전략을 통해 플러스 알파의 초과수익을 추구하는 상품이다. 5년 누적수익률 1.21%를 기록해 벤치마크 지수인 KOSPI200지수(-8.08%)를 10%포인트 가까이 상회하는 등 꾸준한 초과수익을 거두고 있다.

대신자산운용 관계자는 “이번 중도환매수수료 면제가 투자자들에게 유연한 자금관리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신운용은 투자자들에게 저금리 시대에 대응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 라인업을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원충희 기자 w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