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대우증권 노조 “KB금융 인수 지지”

원충희

webmaster@

기사입력 : 2015-12-20 10:16

[한국금융신문 원충희 기자] 대우증권 노동조합이 KB금융지주에 대한 조건부 지지를 선언했다.

대우증권 노조는 지난 19일, 경기도 가평 청심평화월드센터에서 2500여명의 조합원이 모인 가운데 결의대회를 열고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노조는 이날 채택한 결의문에서 "고용안정 협약 체결, 독립경영 보장 등 전 직원의 요구사항 수용을 전제로 (KB금융지주의) 대우증권 인수에 대해 지지를 선언한다"고 입장을 표명했다.

구체적으로 대우증권 인수 후 전 직원 고용 보장, 현 경영진 체제 유지, 우리사주조합의 등기 이사 선임권 보장 등을 요구 사항으로 내걸었다. 조합원들은 "인력 구조조정 등 인적 피해와 인수 금융 상환 부담 등 재무적 피해로 인해 미래에셋증권과 한국투자증권의 대우증권 인수를 결사반대한다"고 밝혔다.

KB금융지주는 KB투자증권을 계열 증권사로 두고 있지만 그 규모가 작아 한국투자증권이나 미래에셋증권이 대우증권을 인수할 때보다 인수 후 구조조정 폭이 제한적일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는 데 따른 것이다.

이자용 대우증권 노조위원장은 "우리사주조합은 대우증권 매각 본입찰에 예정대로 참여하겠지만 다른 주체가 우선협상대상자가 된다는 전제하에 오늘 결의문을 채택했다"고 설명했다.

산업은행은 이달 21일 대우증권 매각의 본입찰 신청을 받을 예정이며 대우증권의 새 주인은 이달 안에 결정할 전망이다.



원충희 기자 w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