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문성유 캠코 사장, 설 명절 기부금 부산시 전달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0-01-21 17:42

취약계층 지원·전통시장 활성화 일환

문성유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왼쪽)이 21일 오후 2시 부산광역시청에서 설 명절을 맞아 부산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한 나눔 활동 기부금 1억5000만원을 오거돈 부산광역시장(사진 오른쪽)에게 전달하고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캠코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문성유 캠코 사장이 설 명절 기부금을 부산시에 전달했다.

캠코는 21일 오후2시 부산광역시청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 오거돈 부산시장, 신정태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설 명절을 맞아 부산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한 나눔 활동 기부금 1억5000만원을 부산광역시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부산광역시에 전달된 기부금은 부산지역 취약계층 지원, 전통시장 활성화․환경보호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며, 캠코 임직원들도 직접 봉사활동에 참여하여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다양한 나눔 실천에 동참했다.

권남주 캠코 부사장 등 임직원 45명은 지난 13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본사 3층 캠코마루에서 취약계층과 미혼모를 위한 영유아용품 상자 ‘캠코 키우미 박스’를 제작하는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캠코 키우미 박스’에는 신생아용 모자․턱받이․내의․젖병․손싸개 등 총 17종의 영유아용품이 포함됐으며, 부산지역 미혼모 및 중위소득 80%이내 임산부 320명에게 배포할 예정이다.

캠코 상임이사 5명 등 임직원 50명은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전통시장 활성화 및 일회용품 사용 절감을 통한 환경보호를 위해 부산 부전시장 등 부산지역 16개 지자체에 소재한 전통시장을 찾아 시장을 이용하는 지역주민들에게 장바구니와 에코백 약 1만1700개를 전달하는 나눔 활동을 펼쳤다.

문성유 캠코 사장은 “우리 주변의 이웃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맞이하길 바라는 마음에서 금번 나눔 활동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나눔 문화 확산을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협력을 강화하고 지역주민과의 소통을 더욱 확대하는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