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특징주] 솔브레인, 고순도 불산 대량 생산기술 확보 소식에 ‘급등’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0-01-03 10:25

▲자료=솔브레인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화학 소재 전문기업 솔브레인이 급등하고 있다. 고순도 불산 대량생산 능력을 확보했다는 소식에 주가가 오르는 것으로 풀이된다.

3일 오전 10시 25분 현재 솔브레인은 전 거래일 대비 6.41%(5400원) 오른 8만96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산업통상자원부는 솔브레인이 일본 수출규제 이후 불산액(액체 불화수소) 공장 신·증설을 조기에 완료하고 최고 수준의 고순도 불산(12 Nine)을 대량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날 충청남도 공주시 소재의 솔브레인을 방문한 성윤모닫기성윤모기사 모아보기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작년 7월 일본 수출규제 이후 민관이 힘을 합쳐 일본 수출규제에 적극 대응해 왔다”며 “솔브레인의 고순도 불산액 조기 생산능력 확충은 대표적 성과”라고 말했다.

일본 수출규제 이전 국내 반도체·디스플레이 기업은 주로 일본산 고순도 불산액을 사용했다. 솔브레인이 관련 시설을 신·증설해 생산량을 확대했고, 국내 불산액 수요의 상당 부분을 공급하기 시작해 불산액의 국내 공급 안정성이 확보됐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