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11월 수출 감소율도 한 자릿수 진입 실패할 것..일평균 수출액 20억달러 밑돌 듯 - KB證

장태민 기자

chang@

기사입력 : 2019-11-22 11:40

[한국금융신문 장태민 기자]


KB증권은 한 자릿수 감소가 예상되던 수출이 11월에도 두 자릿수 감소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오재영 연구원은 "10월 전년동월에 대한 기저효과로 감소폭 축소를 예상했고 이르면 11월 한 자릿수 감소 진입을 기대했으나 무산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오 연구원은 1일 발표되는 11월 수출총액은 444.7억 달러를 기록하며, 전년동월대비 14.1%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일평균 수출 금액도 18.9억 달러로, 지난 9-10월 2개월 연속 기록한 20억 달러 대를 하회할 것으로 내다봤다.

20일까지의 수출 실적은 수출의 회복세가 지연되고 있음을 시사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는 "수출은 6개월 연속 두 자릿수 감소가 이어질 것"이라며 "20일까지의 수출은 282억 달러를 기록해 전년대비 9.6% 감소하였으며, 품목별로는 반도체(-23.6%) 및 선박 (-65.3%) 등이 큰 폭으로 감소했다"고 지적했다.

11월 수입총액은 411.3억 달러를 기록하며 전년동월대비 12.1%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무역흑자는 전월(53,9억 달러)보다 축소된 36.4억 달러가 수준을 전망했다.

11월 소비자물가는 전월대비 0.5% 하락하고 전년비 0.2%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전체적으로 올해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0.4%에 그칠 것으로 내다봤다.


장태민 기자 chang@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