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힐스테이트 대구역 등 올해 4분기 대구서 1만4448가구 일반 분양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19-10-11 08:42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정부의 부동산 규제로 전국 부동산이 침체 기조인 가운데 대구의 분양 열기가 돋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올해 4분기에도 '힐스테이트 대구역' 등 1만4000여가구가 일반 분양한다.

11일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올해 4분기 대구는 1만4448가구가 일반 분양한다. 이는 전년 동기(4883가구) 대비 약 3배 많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대구역을 중심으로 정비사업 진행이 한창인 중구가 3627가구로 가장 많고 동구(3002가구)가 뒤를 이었다.

대구 중구의 경우 대구역과 태평로를 중심으로 그 일대 정비가 이뤄지면서 속속 분양물량이 나오고 있다. 중구 이외 지역들도 재건축, 재개발 같은 정비사업이 활발하게 추진되면서 4분기 이후로도 신규분양이 이어질 전망이다.

주요 단지로는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대구역이 다음 달 분양 일정을 잡고 있다. '대구역 오페라 W', '한신더휴', '해링턴 플레이스 만촌' 등이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유통·부동산 많이 본 기사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