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베를린 그리고 무한' LG전자, 이탈리아 건축가와 함께 시그니처 이색 전시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08-20 16:10

IFA 2019 전시회서 ‘무한(無限)’을 주제로 LG 시그니처 부스 조성

△LG전자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선보일 무한 시그니처 부스의 모습/사진=LG전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LG전자가 내달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이탈리아 유명 건축가 ‘마시밀리아노 푹사스(Massimiliano Fuksas)’와 함께 조성한 LG 시그니처 부스를 선보인다.

LG전자는 올해 LG 시그니처의 캠페인 슬로건인 기술에 영감 주는 예술, 예술을 완성하는 기술(Art inspires technology. Technology completes art)에 맞춰 LG시그니처를 예술과 접목하기 위해 마시밀리아노 푹사스가 이끄는 스튜디오 푹사스(Studio Fuksas)와 협업하게 됐다.

무한을 주제로 LG 시그니처 전시장을 조성했다. 푹사스는 LG 시그니처의 압도적인 성능과 정제된 디자인에서 무한한 가능성을 발견했다. 원통 속에 설치된 거울을 이용해 갖가지 형상을 볼 수 있는 만화경 안의 모습처럼 끝없이 펼쳐지는 육각 형상으로 LG 시그니처를 표현해냈다.

이번 전시에서 이색적인 전시 디자인을 배경으로 올레드 TV, 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가습공기청정기, 에어컨,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와인셀러, 에어컨 등 LG 시그니처 전체 라인업을 선보일 계획이다.

기술과 예술을 접목한 전시를 통해 고객들이 LG 시그니처의 진정한 프리미엄 품격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스튜디오 푹사스는 마시밀리아노 푹사스(Massimiliano Fuksas)와 도리아나 푹사스(Doriana Fuksas) 부부가 운영하는 이탈리아 유명 건축회사로 40여 년간 이탈리아 로마컨벤션센터, 중국 심천국제공항 등 600건 이상의 디자인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마시밀리아노 푹사스는 “LG 시그니처는 기술과 예술이 완벽히 결합한 결과물”이라며 “집 안에서 경험할 수 있는 럭셔리와 프리미엄을 새롭게 정의했다”고 말했다.

나영배 LG전자 유럽지역대표 부사장은 “LG 시그니처의 본질을 건축미의 관점에서 선보일 수 있게 돼 매우 영광이다”며 “고객들이 이번 전시에서 超프리미엄 LG시그니처의 혁신적인 성능과 정제된 디자인을 새로운 방식으로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내 고객들은 LG베스트샵 강남본점, 대치본점, 강서본점 등에서 LG 시그니처를 체험해볼 수 있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