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NH투자증권, 임직원 협업·휴식 공간 ‘크리에이터 라운지’ 오픈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19-07-30 11:09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NH투자증권은 29일 서울 여의도 본사 4층 아트홀에 임직원들의 창의적인 공간인 ‘크리에이터 라운지(Creator Lounge)’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크리에이터 라운지는 회사의 내부 슬로건인 ‘비 더 크리에이터(Be the Creator)’를 직원들이 경험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꾸민 상시 개방형 공간이다.

보드판, 포스트잇, 무선충전기 등을 비치한 회의 공간과 긴 의자에 누구든 자유롭게 앉아 소통하며 협업할 수 있는 공간, 혼자 조용히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1인 공간으로 구성된다.

직원들이 휴식 시간을 활용해 피로를 풀 수 있도록 안마의자도 비치했다. 업무 연결성이 적어 함께 근무할 기회가 없었던 직원들도 휴게 공간에서 소통함으로써 시너지 효과가 가능할 것이라고 회사 측은 기대했다.

또한 NH투자증권은 업무 일상에서 자주 사용하는 문구류에 브랜드 모티프를 담아 제작해 전 직원에게 배포했다. 올 하반기에는 내부 칭찬 문화 확산을 위해 칭찬 플랫폼을 개발할 예정이다.

김정호 NH투자증권 경영전략본부장 상무는 “직원들의 창의성 향상을 돕기 위해 업무 공간에 신선한 변화를 주고자 했다”며 “새로운 공간에서 보다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발휘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NH투자증권은 지난 5월 비전 선포 토크콘서트에서 내부 슬로건은 ‘Be the creator’를, 외부 슬로건은 ‘투자, 문화가 되다’로 정하고 각종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