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성균관대, 서울대 등 공급 및 시장 확장 예정' SK텔레콤, NVIDIA AI 컨퍼런스 속 사례 발표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07-02 16:55 최종수정 : 2019-07-03 09:17

NVIDIA AI Conference서 AI 클라우드 솔루션 스케일 기술 적용 사례 발표

△SK텔레콤의 AI 솔루션 스케일이 각종 서비스에 적용되는 모습/사진=오승혁 기자(자료 편집)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SK텔레콤이 NVIDIA AI Conference에서 자사의 AI Cloud Solution ‘SCALE(SKT Cloud for AI Learning, 이하 스케일)’기술을 소개하고, 사내 AI Infra 및 국내 대학 등에 적용한 사례를 발표했다.

기업은 2017년부터 스케일 솔루션을 개발한 뒤 사내 시스템에 적용한 바 있다. 스케일은 고성능 AI 연산에 필요한 다수의 GPU 자원을 가상화해 보다 효율적이고 편리하게 AI 기술과 서비스를 개발, 관리하는데 도움을 주는 솔루션이다.

△SK텔레콤 스케일이 제시하는 GPU 클라우드 구축 및 솔루션 안내/사진=오승혁 기자(자료 편집)

이미지 확대보기
지난 4월, 성균관대학교는 정보통신처 주관으로 AI Infra 구축 관련 공개입찰을 통해 SK텔레콤을 사업자로 선정했으며, SK텔레콤은 성공적으로 AI Cloud를 구축하여 Vision Computing Lab 등 4개 연구실을 대상으로 서비스를제공하고 있다.

그 결과, 성균관대학교는 연구실 별로 개별 GPU 서버를운영하지 않고 고사양의 AI Infra를 Cloud 형태로 사용할 수 있게 됐으며 고가의 GPU 서버 도입이 어려웠던 인문사회과학 대학의 연구실도 인공지능을 접목한 연구개발 환경을 구축하게 됐다.

△SK텔레콤의 성균관대학교 AI 인프라 구축 사례/사진=오승혁 기자(자료 편집)

이미지 확대보기
또한, 지난 6월부터 서울대학교에도 스케일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다. 이를 통해 서울대학교는 AI 및 Big Data 수업에 사용되는 GPU Infra를 보다 더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을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의 서울대학교 AI 인프라 구축 사례 인포그래픽/사진=오승혁 기자(자료 편집)

이미지 확대보기
한편, 2018년 7월 NVIDIA Korea, Baynex, INSoft와 업무협약을 맺고 스케일 사업을 추진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INSoft는 스케일 솔루션의 판매, 기술지원 및 유지보수를 담당하며, NVIDIA Korea와 Baynex는 마케팅을 지원한다.

이강원 SK텔레콤 SW Labs장은 “사내 R&D를위해 개발한 솔루션이 성균관대학교, 서울대학교 등 대외에 활용되며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AI 개발자들에게 유용한 기능들을 지속적 개발해 솔루션의 가치를 더욱 높일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