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여고 급식에서 고래회충 무더기 발견…체내 기생 위험 높다 "내장→근육 감염"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6-25 23:40

(사진: KBS)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인천의 모 여고 급식에서 기생충이 발견됐다.

지난 21일 인천의 한 여고 급식에서 기생충이 무더기로 발견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 되고 있다.

여고의 급식에서 발견된 이 기생충은 보통 자연산 물고기를 만든 회에서 발견되지만 보도를 통해 구이로 만든 삼치에서 나온 것으로 확인, 피해 여고생은 물론 학생들까지 급식을 거부하고 있다.

이를 두고 논란이 불거지자 급식 관계자 측은 사과를 전했다.

자칫 기생충을 삼켜 감염될 경우 약으로 치료를 할 방도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생충은은 주로 내장에 붙어있다가 물고기가 죽고 2시간 정도 뒤 근육으로 이동하기 때문으로 내시경으로 제거해야 한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