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유역비 닮은꼴' 수이샹, 여신급 외모만큼 완벽한 인성 "한국 선수들 세계 최고 수준"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4-17 12:15

수이샹 (사진: 수이샹 SNS)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프로 여자골퍼 수이샹 선수가 국내 선수들과 대결을 펼친다.

19일부터 개최되는 '넥센 세인트나인 마스터즈 2019'에 수이샹 선수가 참가해 화제가 되고 있다.

앞서 수이샹 선수는 는 2016년 르꼬끄 스포르티브 베이징 대회 공동 2위를 기록 후 CLPGA를 통해 중국 프로골프로 데뷔했다.

투어 시작전부터 화제가 되고 있는 이유는 '여신급 미모'의 프로골프 선수로 유명하기 때문이다. 175cm의 큰 키와 청순한 외모로 배우 유역비 닮은꼴이라는 수식어가 붙어 두터운 팬층을 가지고 있다.

특히 2019 KLPGA 정규 투어 한달 앞두고 "한국 선수들 실력이 정말 좋다"며 "세계 최고 수준이라 해도 무방하다. 같이 경기를 하며 보고 배우고 싶은 마음이다"고 발언해 외모만큼 인성도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