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LG 그램 17, 월드 기네스북 등재…‘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17인치 노트북’

김희연 기자

hyk8@

기사입력 : 2019-01-17 10:00 최종수정 : 2019-01-17 14:12

17인치 1340g…LG 그램 판매량 성장 견인

△모델들이 CGV용산아이파크몰 내 LG 그램 체험존에서 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17인치 노트북으로 기네스 월드 레코드를 받은 LG 그램 17을 소개하고 있다/사진=LG전자

[한국금융신문 김희연 기자]
LG전자는 노트북 ‘LG 그램(LG gram) 17’이 ‘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17인치 노트북’으로 기네스북에 등재됐다고 17일 밝혔다.

이로써 LG전자는 14인치·15.6인치 LG 그램에 이어 17인치 모델까지 모두 3개의 기네스 월드 레코드를 보유하게 됐다.

세계 기네스 협회는 미국, 영국 등 7개국에서 판매 중인 약 150종의 17인치 노트북 무게를 측정한 결과 LG 그램 17이 가장 가볍다고 인증했다. LG 그램 17의 무게는 1340g으로, 13인치대 일반 노트북 무게와 비슷하다.

LG 그램 17을 포함한 LG 그램의 올해 누적 판매량은 3만대를 돌파했다. 이는 지난해 동기 대비 50% 가량 증가한 수치로, 역대 최단 기간 3만대 돌파 기록이다.

특히 LG 그램 17의 초기 반응이 좋다. LG 그램 전체 판매량 가운데 LG 그램 17, LG 그램 15 등 대화면 모델 비중이 70%에 달한다.

LG 그램 17은 2560X1600 해상도의 WQXGA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선명하고 깨끗한 화질을 구현한다. 화면 비율은 16:10으로, 16:9 비율보다 아래쪽에 숨겨진 화면을 더 보여줘 사진·영상 편집, 문서 작업 등이 편리하다.

아울러 LG그램 17은 미국 소비자기술협회(CTA)가 선정한 ‘CES 혁신상(CES 2019 Innovation Awards)’을 비롯해 ‘리뷰드닷컴’, ‘테크레이더’ 등 해외 매체들로부터 CES 최고 제품으로 선정됐다.

LG전자는 LG 그램이 연속으로 기네스 월드 레코드를 기록한 것을 기념해 다양한 체험 마케팅을 진행한다.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 상영관에 LG 그램 이름을 딴 전용관을 운영한다. 관람객들을 위한 LG 그램 17 체험공간도 마련했다. LG 그램관은 6월 말까지, 제품 체험공간은 2월 18일까지 운영된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은 “LG만의 차별화된 대화면 그램 시리즈를 앞세워 노트북 시장을 재편하겠다”고 전했다.

LG전자는 PC 최대 성수기를 맞아 지난해 말 ‘LG 그램 17’ 사전 예약판매를 시작으로 ‘아카데미 페스티벌’을 진행하고 있다. 3월 말까지 LG 그램 17 등을 구입하는 고객들에게 사은품을 증정한다.

김희연 기자 hyk8@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