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공개 하루 앞둔 팰리세이드...현대차, 패션마케팅으로 적극 홍보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8-11-28 15:43

27일(현지시간) 미국 LA 웨스트 헐리우드에서 개최된 '현대 스타일 나이트' 행사에 참석한 인플루언서들. 좌측부터 타이 헌터, 빅뱅 승리, DJ 레이든, 디자이너 박윤희, 패션모델 션 프레지어. 출처=현대차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가 플래그십 대형 SUV ‘팰리세이드’ 공개를 하루 앞두고 패션과 연계한 문화마케팅을 펼쳤다.

현대자동차는 27일(현지시간) 미국 LA 웨스트 헐리우드에서 미국과 한국의 세계적인 스타일리스트와 패션디자이너가 공동 디자인한 팰리세이드 스타일의 패션을 선보이는 '현대 스타일 나이트'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팰리세이드’의 성공적인 글로벌 런칭을 위해 미국과 한국에서 활동하는 패션과 음악계 유명인사들은 물론 SNS에서 수백만 명 이상의 팔로워를 가진 글로벌 인플루언서 등 200여명을 초청했다.

특히 글로벌 팝스타 ‘라이오넬 리치’의 딸이자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가 400만명에 달하는 패션모델 소피아 리치, 미국의 유명 팝스타 에리카 제인, 팔로워 수가 70만 명이 넘는 패션 블로거 스웨이드 브룩스, 빅뱅의 승리 등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글로벌 팝스타 비욘세의 스타일리스트로 유명한 타이 헌터와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박윤희가 ‘팰리세이드’에서 받은 영감을 바탕으로 디자인한 의상 20벌을 공개했다.

타이 헌터는 “밀레니얼 세대는 자동차를 단순한 이동수단이 아닌 라이프 스타일을 위한 생활공간으로 인식하고 있다”며 “현대자동차는 이런 최신 문화를 이해하고 젊은 세대와 소통하며 문화를 이끌어 가는 글로벌 자동차 기업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팰리세이드를 더 많은 고객들, 특히 젊은 고객들에게도 알리기 위해 가장 트렌디한 패션과 음악이 함께하는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과 폭넓게 소통하는 라이프스타일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