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화갤러리아, 수원 광교에 프리미엄 백화점 출점…2019년 완공

김은지

webmaster@

기사입력 : 2017-04-06 11:17

광교 컨벤션타운내 위치 ‘경기남부 상권’ 중심지 성장 기대

[한국금융신문 김은지 기자] 수원 광교 컨벤션복합단지에 2019년 완공을 목표로 갤러리아백화점 광교점이 오픈한다. 한화갤러리아는 연면적 15만㎡규모의 백화점을 개발, 설계 단계에서부터 심혈을 기울여 경기도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탄생시킬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갤러리아 광교점이 개점 예정인 2019년은 한화갤러리아가 백화점 사업을 추진한지 40주년이 되는 해이다. 이에 갤러리아는 광교에 40년 백화점 영업 노하우를 총집결하여 확고한 중장기 성장 모멘텀으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갤러리아 광교점은 한화갤러리아 백화점 40주년이라는 상징적인 해에 또 하나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광교 컨벤션복합단지 사업은 지방 정부와 한화그룹이 협력해 총 면적 8만 1000㎡(2만4500여평) 규모 대지에 국제 회의가 가능한 컨벤션센터, 47층 규모 고급 주거형 오피스텔, 270여개의 객실을 보유한 호텔, 아쿠아리움 등과 더불어 갤러리아 백화점을 구축하는 것으로 총 사업비 2조원대가 투입되는 대규모 MICE 복합단지 개발 사업이다.

갤러리아 광교점은 수원의 새로운 중심에 자리하는 전시와 문화, 쇼핑과 엔터테인먼트 시설로 구성된 복합 공간이자 중심업무지구와 호수공원을 연결하는 ‘도심 속 산책로’로 탄생할 전망이다.

갤러리아 측은 광교가 경기도청이 소재한 수부도시 수원에 조성되는 자립형 신도시를 넘어 2020년에는 경기도의 중심으로 부상할 것으로 보고 있다.광교 일대는 경기도의 정치·행정 중심지인 ‘경기융합타운’과 수원법원종합청사와 수원검찰청사 등이 들어서는 ‘법조타운’, 업무·주거·상업·문화를 이끌어갈 고층 건물들이 밀집된 ‘컨벤션타운’으로 구성된다.

수원·용인·화성·오산을 포함한 경기 남부권은 인구 증가율이 국내에서 가장 높은 지역으로 2019년에는 현재 부산시 규모(350만명)의 인구 증가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2015년 행정자치부 통계 자료에 따르면 소매 시장 규모는 부산시와 맞먹는 12조7300억원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광교 호수 공원은 일산 호수공원의 2배가 넘는 면적으로, 경기도시공사가 250억원을 투자해 광교호수에 멀티미디어 분수 설치는 물론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개발한다고 밝혀 주목 받고 있다. 이에 연간 500만명 규모의 방문객이 발생하는 일산호수공원 이상의 집객 효과를 가질 것이란 예상이다.

갤러리아 광교점은 세계적인 건축 디자인으로도 눈길을 끌 전망이다. 갤러리아는 베이징 CCTV 사옥, 타이페이 퍼포밍 아트센터, 이탈리아 프라다 파운데이션 등 글로벌 건축계가 주목하는 다수의 건물을 설계한 건축가 램쿨 하스와 협업을 진행한다.

아울러 갤러리아의 강점인 프리미엄 이미지와 명품 트렌드 선도의 노하우를 살려, 글로벌 주요 명품 브랜드 입점은 물론 지역 고객의 특성에 맞춘 가족 친화적인 요소들을 선보일 계획이다.

갤러리아 측은 호수와 연결된 환경적 장점을 최대한 살려 주변 경쟁 시설에서는 경험할 수 없는 쇼핑 환경을 구축할 것이며, 여기에 지역 최초로 들어서는 아쿠아리움과 이와 연계된 시설 등은 갤러리아 광교의 특별함 배가 시켜줄 것으로 보고 있다.

갤러리아 관계자는 “갤러리아 광교점은 백화점 사업 40년의 역량을 총집결 탄생하는 기념비적 상징성을 내포함은 물론 중장기 백화점 사업성장의 강력한 추진 동력이 될 것이다”며 “매번 국내 최초의 컨셉과 차별화된 공간으로 고객들에게 즐거움을 준 브랜드 ‘갤러리아’의 아이덴티티를 담은 갤러리아 광교점을 통해 백화점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김은지 기자 rdwrwd@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