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국민은행, 하반기 700여명 채용…다음달 12일까지 지원서 접수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2-09-30 22:35

신입·경력 400명 채용…퇴직직원 재채용도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KB국민은행은 올해 하반기 신입·경력직원 약 400명과 퇴직직원 재채용 등 총 700여명 규모의 채용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신입행원 지원서 접수는 다음달 12일까지다.

채용 부문은 ▲UB(일반·마케팅 은행원) ▲글로벌 투자은행(IB) ▲ICT(정보통신기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동반성장(장애인·다문화가족 자녀·북한이탈주민·기초생활수급자·특성화고) 신입행원 ▲ICT·자본시장 등 경력직 전문인력 등이다.

UB 부문은 영업역량과 디지털 기본 소양을 갖춘 인재를 채용하며 글로벌 IB 부문은 글로벌 감각을 보유한 IB 인재 채용을 실시한다.

비대면 플랫폼 확장 및 신규 서비스 확대를 위해 ICT 부문은 IT, 플랫폼 개발, 데이터, ICT(장애인) 4가지 부문으로 세분화해 채용한다.

또 국민은행은 지난해에 이어 ESG 동반성장 부문 채용을 실시해 장애인, 다문화가족 자녀, 북한이탈주민, 기초생활수급자 등 다양한 계층의 채용을 통해 다양성 확보 및 사회적 책임경영을 실천하기로 했다.

전형 절차를 보면 UB부문 서류전형, 필기전형, 1차 면접전형, 2차 면접전형으로 진행된다. 글로벌 IB 부문은 서류전형, 1차 면접전형, 2차 면접전형 순으로, ESG 동반성장부문은 서류전형, 필기전형, 면접전형 순으로 이뤄진다.

ICT 부문의 경우 서류전형, 코딩테스트, 1차 면접전형, 2차 면접전형으로 진행된다. 이 중 ICT 장애인 부문은 지원자의 편의를 고려해 1차 면접전형과 2차 면접전형을 통합해 하루에 면접전형을 실시한다.

이외에도 경력직의 경우 ICT, 디지털, 자본시장 등 핵심 성장분야에서 전문인력을 수시 채용하고 있다. 특히 ‘KB형 플랫폼 조직’으로의 전환을 위해 금융 AI, 블록체인, 클라우드, 데이터, 애플리케이션 개발 등 ICT 채용을 진행한다.

서류전형 이후 실무자 면접과 임원 면접을 하루에 모두 진행해 신속하게 인력을 확충할 예정이다.

퇴직직원 재채용의 경우 본부부서와 영업점을 포함해 은행 업무 전반에 걸쳐 경험이 있는 직원을 채용하고 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은행의 미래를 함께 이끌어갈 우수한 인재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며 “사회적 책임 경영 실천을 위해 사회적 약자를 포함한 다양한 계층에 대한 ESG 동반성장 부문의 채용도 지속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신입행원 채용에 관한 세부 사항은 국민은행 홈페이지 새소식 또는 공식 채용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