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농협금융, 사상 첫 중간배당…중앙회에 3330억 배당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1-08-26 22:59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NH농협금융지주가 출범 이후 첫 중간배당에 나선다.

26일 금융권에 따르면 농협금융지주는 전날 오후 이사회를 열고 3330억원 규모의 중간배당을 결의했다.

배당금액은 지난해 연간 순이익 1조7359억원의 19.2% 수준이다.

앞서 올해 3월 진행한 3470억원 규모의 결산배당을 더하면 총 배당금액은 6800억원으로, 작년 순이익의 39.2% 규모다.

이에 따라 농협금융의 배당성향은 전년도 28.1%에서 11.1%포인트 높아졌다.

올해 6월 말까지 금융지주사 배당성향을 20%로 제한하라는 금융위원회 권고가 종료된 데다 상반기 사상 최대 실적과 양호한 자본비율을 기록한 점을 고려해 중간배당을 결정한 것으로 풀이된다.

농협금융은 올해 상반기 순이익으로 역대 최대 규모인 1조2800억원을 기록했다.

농협금융의 배당금은 100% 지배회사인 농협중앙회로 이전돼 최종적으로 농축협 및 농업인 조합원에 귀속된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