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벤처캐피탈협회, 대한변리사회와 벤처투자 활성화 '맞손'

유정화 기자

uhwa@

기사입력 : 2020-07-13 15:56

지식재산 기반 중소벤처업계 지원

정성인 한국벤처캐피탈협회 회장(왼쪽 세 번째)과 홍장원 대한변리사회 회장(왼쪽 네 번째)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사진 = 한국벤처캐피탈협회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한국벤처캐피탈협회는 대한변리사회와 지식재산(IP)을 기반으로 한 중소벤처업계에 자금지원 및 벤처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협회와 변리사회는 △정기 교류회 개최 △전문성 강화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공동 개발 △IP 실사 평가 가이드 공유 및 활용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정성인 협회 회장은 “스타트업의 지속적인 혁신을 위해서는 특허권과 같은 IP를 기반으로 한 자금 지원이 필요하다”며 “최근 모태펀드에서 IP전용 펀드가 신설되는 등 IP금융 시장이 중요해짐에 따라, 변리사회와 함께 기업 혁신의 결과물인 IP에 벤처투자를 더욱 늘리고 창업 생태계 활성화는 물론 경제 혁신에도 이바지할 것”이라고 했다.

또 이번 협약을 통해 변리사회가 현재 개발 중인 IP 실사 평가 가이드를 활용함으로써 투자 검토시 보다 신뢰성 있는 기업의 IP 가치 평가가 가능해졌다.

협회는 벤처캐피탈산업이 벤처생태계를 성장시키고, 나아가 사회를 발전시키는 모험자본으로서 기능할 수 있도록 변리사회를 비롯한 업계의 다양한 전문가들과 함께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교류할 계획을 세웠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