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윤종원 기업은행장 "노조추천이사제, 선 넘지 않았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2-20 16:44

20일 국회 정무위 업무보고

윤종원 IBK기업은행장 / 사진= IBK기업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노조추천이사제 추진에 대해 "공기업 개혁방향과 배치되는 부분이 없도록 했고 선을 넘은 것은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윤종원 행장은 20일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업무보고를 위해 출석해 노조추천이사제 추진이 개혁 방향에 어긋난다는 이태규 무소속 의원의 지적에 이같이 말했다.

노조추천이사제는 노조가 추천한 인사가 사외이사로서 이사회에 참여해 발언권과 의결권을 가지는 제도다. 윤종원 행장은 임명 후 첫 출근 전 노조와 노조추천이사제 도입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합의한 바 있다.

윤종원 행장은 노조추천이사제에 대해 "여러가지 경영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장점이 있다"며 "반면 과도하게 될 경우 문제가 생길 수는 있어서 어떻게 운영하는지가 굉장히 중요하다"고 답변했다.

아울러 이날 김성원 미래통합당 의원이 '낙하산 인사'라고 지적한데 대해, 윤종원 행장은 "성과로 평가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