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여신금융협회 “카드 영수증 선택적 발급제도 정착 노력”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0-02-13 22:27

홍보 강화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여신금융협회가 카드 영수증 선택적 발급제도 정착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여신금융협회는 부가가치세법 시행령 개정 내용을 반영해 카드 영수증 선택적 발급이 시장에 원활히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카드 영수증 선택적 발급이란, 소비자가 카드 이용 후 영수증을 교부 받기 전 카드 단말기에서 영수증 출력 여부를 선택하는 것이다.

협회는 카드 영수증 선택적 발급을 위해 신용카드 가맹점 표준약관을 개정하여 소비자가 카드 영수증을 교부받지 않더라도 카드사 홈페이지, 휴대전화 앱 등을 통해 이용내역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신규 출시되는 카드 단말기에 영수증 출력/미출력 기능을 탑재하도록 관련 규정도 개정했다.

신규 단말기부터 선택적 발급이 적용되기 때문에 현재 가맹점에서 사용하고 있는 단말기의 경우 기존처럼 사용할 수 있으나 가맹점이 원할 경우, 사용하고 있는 단말기 설치 회사(밴사 또는 밴대리점)에 선택발급 기능 추가 요청 후 적용할 수 있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협회는 카드 영수증 선택적 발급으로 영수증을 원치 않는 소비자에게 선택권을 부여함으로써 소비자 편의를 제고할 뿐 아니라, 소비자와 가맹점 간 거래시간 단축으로 카드 결제 거래 당사자의 편익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상거래 문화가 더욱 편리하고 간편하게 바뀌어 불필요한 사회적 비용이 절감될 것으로 예상된다.

협회와 카드업계는 카드 영수증 선택적 발급이 시장에 원활히 안착될 수 있도록 소비자 및 가맹점에 대한 홍보를 강화할 예정이다.

영수증을 발급받지 않은 소비자가 편리하게 카드 이용내역을 확인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와 휴대전화 앱 등의 접근성을 개선할 계획이다.

여신금융협회 관계자는 “금번 카드 영수증 선택적 발급으로 신용카드결제 프로세스가 한번 더 간편해졌다”며 “카드업계는 지불결제 시장에서 디지털 금융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부응하고 리드할 수 있도록 카드산업 혁신에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