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윤석헌 금감원장 "리보 조작 등 금융사고 잇따라…기존 규제·감독방식 개선해야"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8-11-29 10:44

국제 심포지엄서 이같이 밝혀

△윤석헌 금감원장이 29일 롯데호텔 3층에서 열린 국제심포지엄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윤석헌닫기윤석헌기사 모아보기 금감원장이 리보 조작, 웰스파고 등과 같은 대형 금융사고가 끊이지 않는 현 상황에서 기존 규제·감독 방식 개선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29일 롯데호텔에서 열린 '미래의 금융, 새로운 금융감독'을 주제로 한 국제 심포지엄 개회사에서 이같이 밝혔다.

윤 원장은 "미래의 금융, 새로운 금융 감독은 혁신기술과 인간의 행태, 조직문화 두가지 관점에서 조명해야 한다"며 "현재 우리가 혁신적 기술이 전통적인 금융거래 방식을 변화시키고 대체하는 변혁의 시기에 있지만 금융 시스템 근간은 신뢰에 있다"고 말했다.

윤 원장은 '미래의 금융, 새로운 감독'은 금융감독기구, 금융회사, 핀테크 기업이 만들어가야한다고 강조했다.

윤석헌 원장은 "루쉰의 소설 '고향'에서 '걷는 사람이 많아지니 저절로 길이 생긴 것'이라는 말처럼 미래의 금융도 마찬가지"라며 "금융회사와 핀테크 기업, 감독기구들이 각자의 역할을 고민하고 서로 소통해 새로운 길을 열어가야 한다"고 말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