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특징주] 흥구석유, 국제유가 상승에 석유화학주 ‘급등’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0-01-06 09:26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흥구석유가 급등하고 있다. 미국의 이란 공습으로 중동 긴장감이 최고조에 달하면서 국제유가가 상승함에 따라 국내 석유화학주인 흥구석유의 주가가 오르는 것으로 풀이된다.

6일 오전 9시 20분 현재 흥구석유는 전 거래일 대비 25.79%(1870원) 오른 912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 2일 이란 군부 실세인 거셈 솔레이마니 쿠드스군(이란혁명수비대 정예군) 사령관이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미군 공습으로 사망함에 따라 국제석유 시장은 혼란스러운 모습이다.

실제로 지난 3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두바이유는 3.65% 상승한 67.83달러에 거래됐다. 브렌트유 또한 3.55% 올랐다. 중동 긴장감이 커지면서 국제 유가의 단기 상승 압력이 커진 것이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